대전 어은동 - 국제맥주창고

상호가 이게 맞는지 기억이 잘 안 나네요.

옛 은혜감자탕 자리에 병맥주 파는 집이 생겼습니다.
어은동 아시는 분이라면 어디 있는지 아실듯.

친구랑 둘이 가서 두 병씩 마셔봤습니다.
친구는 뢰벤브로이(6,000원), 칭따오(4,000원). 전 기네스(7,000원)랑 호가든(4,000원).
가격이 생각보다 저렴하더군요.

다 마신 기념으로 찍어봤습니다.
그리고 맥주마다 잔을 따로 주는 것도 마음에 들었습니다.
기네스 마시고, 호가든 마시려고 하니까 잔 모양 다른 걸로 새로 주시더군요.

기네스는 흑맥주였는데 의외로 도수가 낮더군요. 5.0이 안 되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.
호가든은 효모 향이 확실히 독특했어요.

사진을 찍진 않았는데, 안주는 김과 과자가 나옵니다.
과자는 맥주집가면 나오는 기본 과자예요.
기본 안주는 떨어지면 갖다주고, 더 달라고 하면 바로 주시더군요.

맥주는 냉장고에 있는 거 가져다 드시면 됩니다.
꺼내갈 때마다 알아서 체크하시더군요.
중간에 맥주 병 체크하기도 하고요.

종류가 이것 말고도 꽤 있었는데, 앞으로 더 추가하실 예정이라고 합니다.

기념으로 병뚜껑만 접사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