일본 도쿄 학회 출장 이야기 (3) 영수증 정리

일본 출장 지출 내역 정리해봅니다. 한국에서 쓴 것은 굳이 정리할 것 없으니 뺐습니다. 일본 출장 가실 때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.

2011/10/30 일
  • 스카이라이너 나리타-우에노 2400엔 (돌아올 때도 마찬가지)
  • 지하철 170엔. (우에노오카치마치에서 카스가.)
  • 저녁 먹기 전에 FamilyMart에서 주먹밥(130엔)
  • 저녁 식사. (영수증은 어디로 갔는지 못찾겠지만) 480엔.
  • 돌아오는 길에 2L 생수(178엔) 구입. 냉장고에 넣어두고 마시니 마지막 날까지 넉넉했습니다.
2011/10/31 월
  • 점심으로 저렴한 일본 음식점 Yoshinoya에 갔습니다.
  • 학회에서 추천하는 곳은 이미 학회 참석자들로 붐벼서 다른 곳을 찾았지요. 저는 규동(소고기 덮밥 牛丼)을 먹었습니다. A세트를 추가하니 110엔이 추가되어서 380+110=490엔. 동양인들은 참 똑똑합니다, 490엔 나와서 1090엔 주니까 600엔 잘 거슬러주더군요. 미국애들은 이거 잘 못해요.
  • 도쿄대 안 도토루에서 커피 주문. (S아메리카노. 200엔)
2011/11/01 화
  • 도쿄대 학교식당 돈부리. 쌌던 것만 기억나네요.
  • 도쿄대 매점 메론빵. 120엔.
  • 도쿄대 안 도토루에서 커피. S아메리카노 230엔. 몰랐는데 Take-in으로 되어서 30엔 더 나왔네요- _-; 여기에 커피믹스 300엔 구입. 6봉이라 하나에 50엔. 비싼 편입니다.
  • 지하철 160엔, 170엔. 둘 다 1~2 정거장 밖에 사용하지 않았는데 이렇게 나왔습니다. (저녁은 얻어 먹어서 없습니다.)
  • GODIVA 1,050 + 756 * 2 = 2562엔. 생각해보니 여기서 좀 많이 썼네요. 어쩐지 점원이 친절하게 해주더라니.
  • 무인양품 딸기가 안에 들어간 초콜릿 (294엔) + 물 뭍히면 커지는 수건 3개 (300엔*3) = 1194엔
  • 도쿄돔시티 후룸라이드 600엔
2011/11/02 수
  • 우에노에서 라멘. 교자까지 해서 980엔 가량. (자판기로 주문.)
  • 선물 구입. 과자. 5개입. 600엔.
  • 스카이라이너 우에노-나리타 2400엔 + 지하철 170엔  (카스가에서 우에노오카치마치)
  • 공항 면세점에서 스파클링 와인 구입. 1140엔. (초콜릿 구입할까 하다가 아무래도 이게 낫겠더군요.)
  • 공항 면세점에서 양갱(?) 구입. 260엔.
이외에도 자판기에서 뽑아먹은 것이 좀 됩니다. 맥주 1캔, 오후의 홍차 2캔, 커피 3캔 정도. (BOSS) Black, Good start blend, 발음하기 어려운 거 하나 마셨는데, 마지막 것이 가장 좋았습니다. 다 합치면 대략 1,500엔 가량 나오겠네요.

이렇게 해서 총 14,934엔 + 1500엔 가량이라 17,000엔 정도 썼네요. 숙박이 8480/2*3-2544 = 12720-2544= 10176엔이라 총합 27,000엔 정도 쓴 셈입니다. 숙박이랑 기차 빼면 10,000엔 정도 썼네요. 선물 다 빼면 그보다 더 적겠고. 

덧1. 작년부터 다음에서 가계부 쓰는데, 출장 다녀오면 정리하기 난감하더군요. 얼마나 썼는지 적기도 뭐하고. 다음부터는 먹은 거 있으면 사진 꼭 찍어서 정리해야겠습니다. 집게를 가져가면 영수증 정리하기 편하더군요. 이번에는 안 가져갔는데, 다음에는 가져가야겠습니다. 이외에도 집게가 은근히 필요한 곳이 많습니다. 한 번 시도해보시길:)

덧2. 이번 출장 다녀와서 다시 한 번 느낀 점을 말해봅니다. 저는 모르는 음식점 가면 무조건 가장 기본적인 메뉴를 시킵니다. 사실 어느 음식을 제일 좋아할지 잘 모르잖아요. 그렇다면 일단 가장 잘나가는 메뉴 시켜보고, 마음에 안 들면 다른 거 먹어보고. 이러면서 배우는 거라고 생각합니다. 그렇다고 해서 맛없으면 버리고 이러지는 않습니다. 시켰으면 일단 다 먹어요. 제가 딱히 좋아하는 음식이 없어서 그럴 수도 있습니다. (그렇다고 해서 모든 음식을 좋아하는 건 아니고, 싫어하는 건 정말 싫어합니다.) 그래서 이유없이 고민 많이 하는 사람들을 보면 좀 답답합니다. 종교적인 이유로 특정 고기를 안 먹거나, 아니면 알러지가 있어서 특정 음식이 들어가면 안 된다거나 하는 게 아니라면, 일단 시도해보는 게 보기 좋더군요. 

관련글

덧글

  • 2011/11/06 22:33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wolga 2011/11/06 22:52 #

    사실 영수증 다 스캔해둬서 올릴까 말까 고민했는데, 올리지 않기로 결정했어요.
    사진을 좀 더 많이 찍었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들어요.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